주요콘텐츠로 건너뛰기

  1. KOMAX
  2. PR Center
  3. 보도자료

보도자료

[21-06-17] 코멕스, 지구를 위한 착한 밀폐용기 ‘노라벨(No Label) 강화유리’ 출시

작성일 : 2021.09.01 첨부파일 : 2(4).jpg 이전 목록 다음

“코멕스 No Label, 종이 포장재를 줄였습니다!

 

코멕스, 지구를 위한 착한 밀폐용기 노라벨(No Label) 강화유리출시

  

- 라벨에 기재하던 제품 정보 최소한으로, 꼭 필요한 정보만 뚜껑에 인몰드 기법으로 표기

- 내열 강화유리 소재로 냉장·냉동 보관부터 전자레인지 해동까지 다양한 활용 가능



㈜코멕스산업(www.ikomax.co.kr, 대표 구자일 / 이하 코멕스)이 종이 포장재를 없앤 환경친화적 밀폐용기 노라벨(No Label) 강화유리를 출시한다고 17일 밝혔다.

 
코멕스 ‘노라벨 강화유리’는 제품 포장재를 줄여 종이 사용량을 줄이는 환경친화적 밀폐용기다. 주방용품의 경우 사용 주의사항 등 주요 정보 표기가 꼭 필요해 종이 라벨을 없애기 어려웠으나, 이마트 매장의 코멕스 전용 매대 코멕스존노라벨존을 신설하고 지속적으로 환경친화적인 제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노라벨 강화유리’는 라벨에 기재하던 제품 정보를 최소한으로 줄여, 꼭 필요한 정보만 뚜껑에 인몰드 기법으로 표기한다. 인몰드 기법은 사출 과정부터 무늬를 제품 중간에 삽입해 오래 사용하거나 세척해도 떨어지거나 지워지지 않아 보다 깔끔하게 사용할 수 있다. 주요 제품 정보 표기와 함께 세련된 디자인도 놓치지 않았다. 환경친화적인 제품답게 감각적인 필기체로 ‘Save the Planet(지구를 지킨다)’ 문구도 함께 새겨져 멋스러움을 더했다.


세계 최고 수준의 내열 강화유리를 사용해 탁월한 내구성을 갖춘
노라벨 강화유리’는 냉장고는 물론 전자레인지, 식기세척기에 사용할 수 있으며 열탕 소독도 가능하다. 몸체 기준 -40~150℃에 이르는 내열·내냉 온도와 135℃의 열충격강도로 냉장고에서 꺼내 별도의 용기에 옮겨 담을 필요 없이 바로 전자레인지에 돌리거나 테이블웨어로 연출할 수 있다.


신제품 ‘
노라벨 강화유리’는 환경호르몬 의심물질인 비스페놀-A가 검출되지 않으며 중금속 없는 무독성의 고순도 원료로 제작돼 더욱 안심할 수 있다. 용기 하단의 모서리는 라운딩 처리돼 세척이 편리하며, 패킹 부분에는 대장균과 황색포도상구균의 번식을 99.9% 억제하는 항균 실리콘을 적용했다. 제품의 컨셉과 잘 어울리는 산뜻한 그린 컬러의 실리콘 패킹은 탁월한 밀폐력을 구현하며, 손으로 간편하게 분리가 가능해 세척이 편리하다.


코멕스 ‘
노라벨 강화유리’는 직사각, 정사각, 원형 등 3가지 형태와 다양한 사이즈의 7종으로 구성돼 라이프스타일과 용도에 따라 선택 가능하며, 이마트 온라인 쇼핑몰 및 전국 오프라인 매장에서 구매 가능하다.

 

코멕스 관계자는 “코멕스는 반영구적으로 재사용 가능한 아이스탱크백 버블’, 냉매를 환경에 무해한 정제수로 활용한 아이스탱크 셀팩등 환경친화적인 제품을 선보여왔다. 신제품 ‘노라벨 강화유리’는 인몰드 기법으로 제품 정보를 표기해 종이 사용량을 감축할 수 있도록 했다”며, “생활과 밀접한 주방생활용품을 생산하는 기업으로서, 코멕스는 앞으로도 환경친화적 정책과 트렌드에 발맞춰 환경 보호를 위한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전했다